과바라기's blog



음악, 분위기 작살. 연말 필구 타이틀 중 하나~
신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미칠듯한 좀비러쉬


10/6 요청 재업

 프리랜서 기자의 좀비와의 동거동락 이야기(?)를 그린 'Dead Rising'의 OST 앨범이 출시되었다. 미칠듯한 자유도와 캡콤 개발진의 멋진 개그센스, 좀비 학살의 재미, 의외로 괜찮은 스토리 라인이 한 곳에 어우러져 아주 멋진 게임이 간만에 나왔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 게임이었다. 이 게임과 나중에 나온 로스트 플래닛의 흥행으로 후에 Xbox360으로 캡콤의 지원이 강화되었다는 것을 데메크 4 멀티 선언으로 확실히 느낄 수 있었다.

 게임 음악의 경우, 락 계열의 보컬곡 몇가지와 주무대가 대형 마트이다 보니 밝고 차분한 분위기의 매장 배경음악, 그리고 주 이벤트에서 쓰이는 분위기 잡기용 낮은 톤의 무거운 음악으로 구성되어 있다. 사실 게임 특징상 음악에 그렇게 신경을 쓰지 않아도 될 분위기이긴 하나, 하나하나 어울리는 분위기의 음악으로 구성되어 있어서 음악에 결코 소홀하지 않았다는 걸 알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삽을 들고 비장한 포즈(?)의 앨범 자켓. 게임의 분위기를 잘 보여주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꽤 많은 43트랙이 포함. 계속 보고 있다간 빡빡머리 아저씨가 꿈에 나올 듯 하다.




데드라이징 타이틀 음악과 4개의 보컬 곡 미리듣기 (Podcast도 가능)


전부 듣고 싶으면 여기 클릭



 
신고

출시 전에 유출이 되어버린 'Halo 3'

사용자 삽입 이미지


 Xbox360의 최고의 기대작이자 블록버스터인 'Halo 3'가 일부 유출되면서, 플레이 동영상, 심지어는 엔딩 동영상까지 유튜브에 나도는 판에, 이번에는 불법 복제판이 나와버렸다. 무려 출시가 6~8일이나 남은 시점에서 이게 무슨 일인지... -_-;;

 한정판 예약 구매한 사람으로서, 정말 억울하지만.....


 



 부럽기도... OTL
신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얼마전 일본 발매때 예약 구매자에게 주어졌던 특전 DVD



 이번에 소개하는 앨범은 환상적인 분위기의 그래픽과, 아름다운 음악으로 많은 사람들의 기대와 호평속에서 절찬 판매중인 남코 & 반다이, 트라이 크레센도의 작품 '트러스티 벨 ~쇼팽의 꿈~' 의 특전 DVD 이다. 이번에 발매한 트러스티 벨 ~쇼팽의 꿈~ 의 경우 바텐 카이토스 시리즈로 유명한 트라이 크레센도, 테일즈 시리즈와 바텐카이토스 시리즈의 음악으로 유명한 사쿠라바 모토이씨가 참여한 작품이다. 이 게임의 소재가 '세계적인 음악가 쇼팽이 죽기직전에 꾸었던 꿈' 이라는 아주 독특한 점이라 그런지 개발하는데 있어서 몽환적인 분위기와 아름다운 음악에 굉장히 신경을 쓴 듯한 느낌이다.
 특히나 게임 중간 중간에 나오는 쇼팽의 오리지날 곡들은 유명 러시아 피아니스트 스타니슬라브 부닌이 연주, 게임의 분위기를 한 껏 살려주고 있다.

 본론으로 돌아와서, 특전 DVD의 내용은 게임의 주요 음악들의 뮤직 비디오 형태로, 음악과 함께 음악이 사용되는 게임의 장면을 보여주는 형태이다. 하지만 아쉽게도 수록되어 있는 8곡 모두 풀 타임이 아닌 1~2분 정도의 재생시간으로 음악 전체를 들을 수 없다. 그 밖에도 짧게나마 스타니슬라브 부닌의 인터뷰 영상이 1분정도 수록되어 있다. 사실 특전 DVD라는 이름이 붙어있지만 그 내용은 그다지 충실하지는 않은 것 같다.

 올리는 자료의 버전은 두가지로, 하나는 원본 DVD 이미지 (약 600메가), 나머지 하나는 원본 DVD에서 추출한 음악의 MP3 버전이다.



특전 DVD 영상중 8번째 미리보기 '心の輝石'

앨범 2곡 미리듣기 (Podcast 가능)


▷▶ 앨범 다운로드 ◀◁



신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의의 기사 아찌~


 이번에 소개할 음악은 방대한 세계관, 깊이있는 스토리, 미칠듯한 자유도, 미려한 그래픽이 잘 어우러진 TES시리즈의 최신작 Oblivion 이다.
 사실 TES (The Elder Scrolls) 시리즈가 처음부터 그렇게 뛰어난 완성도를 자랑하는 게임은 아니었다. 이 게임을 만든 베데스다는 원래 각종 게임회사들의 하청을 받아 제작하던 회사였는데, 어느정도 돈이 모이게 되자 독자적으로 기획한 게임을 발매해보자는 취지로 나온 것이 이 TES 시리즈 이다. 1994년도에 첫 선을 보인 Arena와 2년후 나온 후속작 Daggerfall로 어느정도 성공적인 시리즈로 자리를 잡을 듯 했으나 Battlespire 와 Redguard의 쪽박으로 파산 직전까지 몰렸었다.
  하지만 2002년 출시한 Morrowind의 대박과 작년에 출시된 Oblivion의 초대박으로 베데스타는 굴지의 RPG 게임 메이커로 거듭나게 되었다.
 여담이지만 TES시리즈의 방대함을 예로 들어서 설명하자면, TES 3 : Morrowind에 등장하는 책(게임에서 캐릭터가 읽을 수 있는 책)은 약 300권에 달하고 게임의 텍스트를 전부 합하면 소설책 6권에 맞먹는다고 한다. 이 책들로 인해서 TES 시리즈의 방대한 세계관, 역사, 배경들을 이해하는데 밑거름이 된다고 하니 이런 것까지 구상한 개발진들은 괴물임이 틀림없다. 또 한가지 예가 TES 시리즈의 땅덩어리를 전부 합하면, 조그만 나라 하나 나올정도라고 한다. (이 부분은 얼핏들어 확실치 않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TES 시리즈의 월드 맵. 중앙의 Cyrodiil 이 오블리비언의 주 무대.



 자 본론으로 돌아와서, 이 게임을 작곡한 사람은 토탈 어나힐레이션, 아이스 윈드데일로 유명해진 제레미 소울. TES 3편에 이어 4편도 제레미 소울이 맡아서 음악을 작곡하였다. 게임의 아름다운 자연 배경과 걸맞는 웅장하고 아름다운 음악과 던전 탐험과 전투시 긴장감을 흐르게하는 긴박한 음악 등 멋진 음악이 많이 수록되어있다. 그리고 3편을 해보신 분들은 아시겠지만, 4편의 타이틀 음악이 무척이나 익숙할 것이다.

4곡 미리듣기 + 모로윈드 타이틀곡 (팟캐스트 가능)


앨범 다운로드







신고

오늘 도착한 Xbox360 프리미엄 수선정품!

 엑박 라이브 벤의 아픔을 딛고.. 새로 장만한 삼돌이!

 다만 가격의 압박과 코어의 품귀현상 때문에 대안을 찾다가 발견한 거의(?) 새 물품. 정품보다 무려 4만원이 싸다!

 Xbox 360 프리미엄 수선정품 (리퍼비시, Refurbished)

 수선정품이 무언가 하면, A/S 접수된 삼돌이들을 다시 쓸 수 있게 고치고, 깨끗하게 겉케이스를 갈은 후, 재포장하여 판매하는 제품이라고 한다. 일반 제품과의 차이점은 단지 A/S 센터에 한번 갔다 온 것일 뿐 수선정품도 정식 유통되는 제품인 만큼, 정품처럼 테스트 후 문제가 없는 제품들이다. 그리고 A/S 정책도 일반정품과 다름없이 무상 1년이고, 라이브 골드 무료도 1개월씩 3번 가능하다.

 이미 삼돌이를 한번 구매한 경험이 있기 때문에, 혹시나 차이가 있지 않을까 해서 사진을 찍어보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별 다를것 없는 박스모양. 엇? 중앙의 저 글자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반 정품 박스에는 없는 수선정품이라고 자랑스럽게(?) 프린트 되어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박스 오픈. 새제품과 동일하게 깨끗하게 포장되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꺼내 본 삼돌이. 말이 수선정품이지 완전 새거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옆판도 깨끗!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면 모습. 깨끗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트레이쪽 확대, 새 것과 다를께 없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드에서 발견한 옥의 티. 살짝 얼룩이 져있다. -_-;; 뭐 그리 큰 문제는 아닌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

꽤나 초기제품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설명서도 완벽..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품과 똑같이 포장되어 있는 부속품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꺼내어 놓고 찍은 사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에는 사람의 손이 많이 가는 컨트롤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주 미세한 작은 흠집 발견. 뭐 이정도야...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패드도 거의 새것같이 깨끗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너스로 구입한 한글판 블루드래곤




 뜯고 나서 보니 말이 수선정품이지, 새것이나 다름이 없었다. 공장 초기화까지 완벽하게 되어있었고, 몇시간 돌려보니 이상도 없었다. 코어팩을 살려고 마음먹고 있었는데, 차라리 6만원 더주고 28만원인 프리미엄 수선정품사는게 몇배는 이득인것 같다. 혹시 삼돌이를 구매하려고 예정에 있던 분, 또는 피치 못할 사정으로 새로 삼돌이를 구매해야 하는 분들은 이 수선정품을 강력 추천!


신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에러 메세지~



 어제부터 드디어 마소가 칼을 빼들었다! 핵펌 개조 유저들에 대한 라이브 밴이 어제부로 시작되었다. 생각해보면 왜 이제서야 밴이 이루어졌나 의아하긴 하다. 내 예상으론 봄 업데이트전에 핵펌의 취약점을 알아내고 업데이트 때 인식코드를 넣어서 잠복하고 있다가 어제 헤일로3 오픈베타 같이 사람들이 대거 몰릴때 한꺼번에 때려버린듯..

 이때까지 핵펌을 제작한 해커들은 사실상 핵펌 여부를 가려낼 수 없다고 주장했지만, 이번 업데이트로 핵펌 유저들 중 밴이 된 사람들의 경우를 살펴보면 업데이트하고 정품만 돌린 경우도 밴이 되버린 사람도 있는걸 봐서 펌웨어의 개조 여부를 알아낼 수 있었던 것 같다.

 이번 조치로 국내 콘솔시장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칠 것인가, 아니면 콘솔 시장의 유저를 빠져나가게 하는 악영향이 될 것인지는 지켜봐야 할듯..

 솔직히 말해서 이번 밴으로 나의 엑박도 밴 당했다... -_-;;; 핵펌 개조는 작년 12월에 하고 정품을 사기전에 재미의 정도를 측정하기 위한 정도였지만.. 뭐 변명인거지.. -_-;; 이 기회로 밴당한 삼돌이 처분하고 새로 한대 장만해야 할듯 하다.. ^^;


신고

 카탄이 하도 재미나다길레 평가판 받아서 플레이 해보고 있었다. 처음에는 적응이 안되어서 별룬가 했지만, 몇번 해보다 보니 이거 물건인데? 하고 감탄!

 그런데... 어?  분명 멀티플레이는 포인트주고 사야 될텐데.. 분명 평가판인데 멀티가 되는 것이었다!! 이상한 나머지 나갔다가 다시 들어와보니 다시 원래대로 돌아온 것이었다.. 이상하다 싶어서 옵션에서 설정하는 부분에서 이것저것 만져보다가... 치명적인 버그 발견.

 옵션에서 속도라던가 스킨 설정하는 부분에서 기본설정으로 돌려주는 Y버튼을 누르니.. 왠걸 멀티가 된다!! 다만 들어올때마다 해줘야 할듯..

 조만간 업데이트 되겠지만 그전까진 재밌게 공짜로 즐길 수 있을듯.. ㅎㅎㅎ
신고

 
 아름다운 음악과 동화같은 영상 때문에 새로운 정보가 공개될때마다 필구! 를 외쳤던 "트러스티 벨 ~쇼팽의 꿈~" 이 결국에는 일판 베이스로 출시된다고 한다. 진짜 한글화 까지는 안 바랬고, 적어도 영문판으로 발매 해주겠지 하는 생각에 한 껏 들떠 있었는데.. 이건 뭐 팔아먹을 생각이 있는건지 없는건지 알 수가 없다. 일판, 영판 발매시기가 그렇게 많이 차이가 나는것도 아닌데, 어렸을때 부터 쭉 영어를 배워온 나라 사람한테 일어는 잼병일것이 뻔한 사실인데, 도대체 왜! 뭣때문에 일판으로 발매하는지, 정말로 장사해서 팔아먹고 싶은건지 가서 따져보고 싶을 정도이다. 이제는 북미판이 월드코드이거나 아시아판이 영문판이기를 바라는 수밖에... 쳇.

게임 소개 플래쉬 보기

신고


이번에 공개된 트러스티 벨 ~쇼팽의 꿈~ 새로운 트레일러

 새로운 게 공개될 때마다 한층 더 기대를 부풀려 준다. 정말이지 오랜만에 이렇게 하고 싶다라고 느껴본건 처음.. 우리나라에는 정발이 거의 확정된 것 같지만, 이왕이면 마소가 좀 더 힘을 내서 자막 한글화 정도는 해줬으면 한다. 블루 드래곤 한글판보다 왠지 더 땡기는 느낌... +_+;
신고





Site Stats

  • TOTAL 316,608 HIT
  • TODAY 21 HIT, YESTERDAY 12 HIT





티스토리 툴바